[새얼굴] 김경영 금감원 인천지원장 부임
[새얼굴] 김경영 금감원 인천지원장 부임
  • 김칭우
  • 승인 2021.02.07 18:28
  • 2021.02.08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금융지원·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최선”
김경영(53·사진) 금융감독원 인천지원 제5대 지원장이 6일 부임했다.

김경영 신임 지원장은 영남대 졸업 후 1990년 증권감독원에 입사해 금융감독원 통합 이후 금융투자검사국 검사팀장, 자산운용감독실 사모펀드팀장, 경상남도 파견 실장 등의 보직을 역임했다.

금융감독원 인천지원은 신임 지원장 부임을 계기로 지역 금융소비자의 권익을 폭넓게 보호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 지원장은 “신속하고 공정한 민원서비스를 통해 지역민의 금융고충 및 애로사항을 해소하고 찾아가는 지역 맞춤형 금융교육 등을 활성화해 지역민의 금융이해력을 제고하는 한편 유관기관과의 유기적인 협력을 통해 코로나19 금융지원,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등에도 힘써 지역 금융안정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김칭우 기자 chingw@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