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리·한지·도자기에 아로새기는 '삶'
유리·한지·도자기에 아로새기는 '삶'
  • 안병선
  • 승인 2019.0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 관산도서관 프로그램
안산시 관산도서관은 '예술, 삶을 아로새기다'는 주제로 인문학 프로그램을 24일부터 8월 말까지 운영한다.
24일 시작되는 1차 프로그램은 '유리에 투영된 삶'을 주제로 유리의 세계적인 역사와 제작과정을 배우고, 국내 최초로 유리분야 학과를 개설한 남서울대학교 유리조형연구소를 탐방해 램프워킹 시설을 둘러본다.

2차 프로그램은 7월15일부터 진행되며 '한지에 그리는 삶'을 주제로 세계가 인정하는 한지의 우수성과 이유를 알아본다. 또한 장인들이 모여 조상들의 옛 생활과 작품을 계승하는 북촌한옥마을 방문체험 등을 통해 우리나라 전통문화에 대한 자긍심을 높이는 계기를 마련한다.

'도자기에 담은 삶'을 주제로 진행하는 3차 프로그램은 8월22일부터 시작된다. 우리나라 자기문화의 시작인 고려청자부터 왕실의 백자를 이해하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경기도자박물관과 경기도 광주 분원(分院)을 둘러보며 500여년의 시간동안 검약과 절제의 백자문화를 발전시켰던 조선시대 도자문화를 알아본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관산도서관 홈페이지(http://lib.iansan.go.kr)나 관산도서관(031-481-2754)으로 연락하면 된다.

/안산=안병선 기자 bsa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