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독립운동유족들과 중국 유적지 방문
광명시, 독립운동유족들과 중국 유적지 방문
  • 장선
  • 승인 2019.0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시는 독립유공자 유족들과 함께 지난 17일부터 4박 5일간의 일정으로 중국 항일독립운동 유적지를 방문해 나라사랑의 의미를 되새기는 행사를 개최했다./사진제공=광명시
광명시는 독립유공자 유족들과 함께 지난 17일부터 4박 5일간의 일정으로 중국 항일독립운동 유적지를 방문해 나라사랑의 의미를 되새기는 행사를 개최했다./사진제공=광명시

 

광명시는 독립유공자 유족들과 함께 지난 17일부터 4박 5일간의 일정으로 중국 항일독립운동 유적지를 방문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방문에는 19명의 독립유공자 유족들과 박승원 광명시장, 이형덕 광명시의회 부의장, 김연우 시의원이 동행했다.
 

주요 방문지로는 상해 임시정부 청사, 윤봉길 의사 의거지, 김구 선생 피난처 및 임시정부요인 거주지, 광복군 제2지대 OSS훈련장소 및 제2지대 주둔장소, 광복군 총사령부 주둔지 등이다.
 
독립유공자 유족들은 "독립유공자들의 애국정신과 노력들이 잊혀 지지 않도록 앞으로도 많은 관심을 가져 주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독립운동 이후 100년 동안 청산하지 못한 일제의 잔재에 대해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독립운동의 스토리를 만들어 청소년들이 역사를 기억하고 올바른 역사관을 갖는데 도움을 주고 싶다"고 말했다.
 
광명시는 오는 7월 독립유공자의 공적을 기리기 위해 항일운동 관련 사진과 편지, 유족 인터뷰 등을 엮은 '독립유공자 발자취' 책자를 발간해 학교, 공공기관에 비치할 계획이다.


/광명=장선 기자 now482@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