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령 국제음악제' 평창 올림픽 알린다
'대관령 국제음악제' 평창 올림픽 알린다
  • 이종만
  • 승인 2015.0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펜시아 리조트 상징 조형물 설치 등 홍보 활동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장애인 동계올림픽대회 조직위원회는 23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에서 열리는 대관령 국제음악제에서 올림픽 홍보 활동을 벌이기로 했다.

조직위는 이번 음악제 기간 중 리조트 곳곳에 상징 조형물을 설치, 알펜시아를 찾은 관람객은 물론 여행객들에게 앞으로 2년 7개월 뒤 이곳에서 동계올림픽이 개최된다는 것을 널리 홍보한다는 방침이다.

조직위는 특히 24일 오후 7시 30분 춘천백령아트센터에서 열리는 '찾아가는 음악회 시리즈' 행사장에서 2018 평창 올림픽 및 패럴림픽 성공개최 기원 음악회를 개최, 강원 도민들과 함께 대회 성공개최를 다짐할 계획이다.

이번이 12번째인 대관령 국제음악제는 2018 평창대회의 주 무대인 알펜시아 리조트에서 열리는 세계적 음악축제로 올해 주제는 '프랑스 스타일(French Chic)'이다.

한편, 강원도와 조직위는 문화올림픽을 통한 특별한 올림픽 경험을 제공하고자 각종 문화 사업을 추진 중이며, 앞으로도 이 곳에서 열리는 대관령 국제음악제와 평창 비엔날레를 뜻 깊게 활용할 계획이다.

/이종만 기자 malema@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