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업 얘기하다 동업자 찌르고 도주한 50대 검거
사업 얘기하다 동업자 찌르고 도주한 50대 검거
  • 김은섭
  • 승인 2021.03.02 19:41
  • 수정 2021.03.02 19:30
  • 2021.03.03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업자와 말다툼을 하다가 흉기를 휘두르고 달아난 5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2일 파주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일 오후 9시50분쯤 파주시의 한 주택에서 60대 A씨가 흉기에 찔렸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피의자인 50대 B씨는 A씨와 같은 직장에서 일한 동료이자 함께 사업을 하는 동업자로, 이날 현장에서 사업 이야기를 하다 A씨와 말다툼을 한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몸과 손 등을 찔렸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범행을 저지르고 도주한 B씨는 경찰의 탐문과 추적으로 약 40분 만에 A씨 집 인근에서 붙잡혔다.

경찰은 사건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B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검토하고 있다.

/파주=김은섭 기자 kimes@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