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연수원로모임·이원재 경제청장 간담회
인천 연수원로모임·이원재 경제청장 간담회
  • 박정환
  • 승인 2020.11.11 16:52
  • 수정 2020.11.11 16:51
  • 2020.11.12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연수원로모임(이사장 신원철)은 지난 9일 쉐라톤 인천호텔에서 2020워크숍 겸 이원재 인천경제청장 초청 간담회를 가졌다고 11일 밝혔다.

간담회는 이원재 청장은 이날 취임 1년 4개월간의 업무 성과에 대하여 설명하고, 원로모임 회원들의 질문에 답변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이 청장은 외국인들의 만족도 1위가 6만6000여㎡의 센트럴파크라고 설명하고, 세계 최대 규모의 바이오산업 거점도시로 급부상하고 있어 연수구 송도국제도시가 외자유치와 첨단기업의 투자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 6215억원을 투자해서 추진하고 있는 워터프런트가 완성되면 방제, 수질개선, 친수공간 등의 기능을 발휘해 인천의 관광자원으로 각광받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신원철 이사장은 질문을 통해 “6, 8공구 소송과 관련 2심 재판부에서 화의조정을 권고했는데 왜 거부했나? 결국 2심에서 패소했다”며 상고여부에 대한 답변을 요구했다. 이 청장은 “1심에서는 승소했으며, 2심에서 패소한 이유가 무엇인지 명확히 분석해서 어떻게 대응할지를 판단하겠다”고 밝혔다. 이 청장은 지역 사회와 소통과 대화를 통해 열린 행정을 펼쳐 달라는 건의에 대해 글로벌 시민협의회라는 소통창구를 통해 시민들과 소통하는 기회를 만들겠다고 답변했다.

/박정환 기자 hi21@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