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경기도 '시흥시 3D프린팅 부품지원센터' 구축 국비 80억원 확보
경기도 '시흥시 3D프린팅 부품지원센터' 구축 국비 80억원 확보
  • 김은섭
  • 승인 2020.07.08 20:19
  • 수정 2020.07.08 20:18
  • 2020.07.09 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는 시흥시와 협력해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2020년 산업혁신기반구축사업' 공모에 선정, '3D프린팅 제작 산업용 부품 실증지원 센터' 구축을 위한 국비 80억원을 확보했다고 8일 밝혔다.

3D프린팅 제작 산업용 부품 실증지원 센터는 3D프린팅을 활용해 제조된 부품의 상용화를 위해 공정기술과 품질, 신뢰성 등을 실증적으로 평가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인프라다.

3D프린팅은 그간 플라스틱 소비재, 시제품 제작 등 많이 활용이 돼왔으나, 금속과 같은 고부가가치 부품 등의 경우 품질 평가가 충분히 이뤄지지 못해 사업화나 현장적용으로 이어지지 못하는 상황이었다.

이를 위해 한국생산기술연구원 3D프린팅제조혁신센터와 협력해 오는 2023년까지 국비 80억원, 지방비 27억원, 민자 7억4000만원 총 114억4000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시흥시에 해당 인프라를 구축하게 된다.

이곳에는 시편제조 전용 3D프린터, 연마기, 3D프린팅 부품전용 열처리기, 금속 피로/고온 시험기, 내부용력 측정기, 소매 및 형상 분석기 등 총 11종의 3D프린팅 특화 평가관련 장비들이 구축된다.

임문영 도 미래성장정책관은 “이번 공모 선정으로 기업들의 원활한 시험인증과 국제 수준의 제품 개발이 힘을 얻게 됐다”며 “도내 중소기업의 제조기술 역량 확충으로 미래산업 육성에 적극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은섭 기자 kimes@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