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독립운동가 33명 웹툰' 출판물로 제작된다
'성남 독립운동가 33명 웹툰' 출판물로 제작된다
  • 이동희
  • 승인 2020.06.25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20 독립운동가 웹툰 캐릭터./사진제공=재단

 

독립운동가 웹툰이 책으로 만들어진다.

성남시는 25일 광복회와 ‘민족정기와 독립정신 선양사업을 위한 협약’을 했다.

협약에 따라 광복회는 성남시 산하 성남문화재단이 제작해 다음 웹툰에 무료 연재(165만 뷰) 중인 '독립운동가 33명 웹툰'을 33권의 만화 전집으로 출간한다.

성남시, 광복회, 성남문화재단이 출판 원고 제작, 디자인, 편집 등에 협업을 추진하며 8월 15일 이전에 전집 1000세트를 전국 서점에 배포할 계획이다.

시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와 다음 웹툰 등을 통해 홍보를 지원하고 성남지역 14개 공공도서관에 전집을 비치할 예정이다.

앞서 성남문화재단은 지난해 ‘3.1운동·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독립운동가 웹툰 프로젝트’로 김구·신채호·김원봉 등 33명의 독립운동가를 선정해 웹툰을 제작했다.

성남 출신 독립운동가인 남상목·이명하·한백봉 등도 포함했다.

‘타짜’·‘식객’의 허영만, ‘바람의 나라’의 김진, 위안부 피해자를 소재로 한 ‘풀’의 김금숙, 용산 참사 등 사회적 문제를 만화로 그려 온 김성희 등이 작가진으로 참여했으며 작품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중국 상하이 임시정부 유적지를 방문하기도 했다.

/성남=이동희 기자 dhl@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