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문화재단, 17일부터 3.1운동 100주년 기념 기획전시
군포문화재단, 17일부터 3.1운동 100주년 기념 기획전시
  • 전남식
  • 승인 2019.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문화재단은 오는 17일부터 군포문화예술회관 전시실에서 3·1운동 100주년 기념 기획전시 '현대미술로 바라본 여성인권 이야기-위안부'전을 연다.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기획된 이번 전시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의 2019년 미술창작 전시공간 활성화 지원사업 일환으로 다음달 19일까지 진행된다.
 
언어가 통하지 않거나 위안부의 역사에 대해 잘 알지 못하는 사람들에게 현대미술작가들의 시선으로 해석된 위안부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주고 이를 통해 우리의 역사를 올바르게 알리고자 기획됐다.
 
회화, 영상, 사진, 설치 등 현대미술 장르의 권지안(솔비)·김승우·신창용·홍일화 작가 등 8명의 작품 22점이 전시될 예정이다.
 
특히 작품들은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을 직접 만나 소통하면서 제작되거나 역사를 다시 돌아보게 하는 공간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이와함께 전쟁을 통해 희생된 소녀들의 모습을 그리고 있어 여성의 인권에 대해 다시 생각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오는 28일에는 위안부 할머니에게 보내는 한지 엽서를 만들어보는 체험이 진행되며, 체험에서 제작된 엽서들도 전시장에 전시된다.
 
입장료는 무료이며, 전시 기간 중 매주 화요일부터 일요일(월요일 휴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관람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군포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www.gunpoart.net)를 참고하거나 전화(031-390-3500~1)로 문의하면 된다.


/군포=전남식 기자 nscho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