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 예술가들 솜씨 보고 바로 사고
양평 예술가들 솜씨 보고 바로 사고
  • 홍성용
  • 승인 2019.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일 군립미술관서 '별별 아트마켓'

양평군립미술관이 주관하는 '제14회 별별 아트마켓' 행사가 31일 열린다.

이번 행사는 지역작가의 창작기반을 조성하기 위한 문화정책사업 중 하나로, 지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작가들과 생활 예술가를 중심으로 한 양평의 유일한 미술축제다. 예술가들이 셀러(seller)가 돼 작품을 직접 판매하는 직거래 장터로 펼쳐진다는 특징이 있다.

이번 행사는 '한여름 밤 미술축제'라는 주제로 양평군립미술관 야외광장에서 진행된다. 참여한 셀러 팀(seller team)은 지난 행사 때 60여개 팀에서 100개 팀으로 확대돼 역대 최대 규모로 치러질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순수마켓 미술 분야(서양화, 동양화, 사진, 수채화, 판화, 서각 등), 블루마켓의 생활예술 분야(천연섬유예술, 금속공예, 도자기 공예, 양초공예, 닥종이, 스탬프아트, 폴리머클레이, 와이어공예, 칠보공예, 편집예술, 수제수첩 등), 우리집 마켓(엔틱아트, 생활용품 등) 등의 섹션으로 구성했다.

또 행사장에서는 어린이들 40명이 참여하는 교육프로그램 '아트놀이'가 펼쳐지며 사물놀이, 난타 공연, 퓨전드럼공연, 남미 음악, 퓨전국악, 추억의 노래 7080 등 다채로운 예술 공연이 관객들과 아트마켓 작가들에게 한여름 밤 흥겨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양평=홍성용 기자 syh224@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