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나는 타악기 수업 청소년 성취감 쑥쑥
신나는 타악기 수업 청소년 성취감 쑥쑥
  • 박혜림
  • 승인 2019.0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립무용단 '사물한마당' 프로그램
▲ '얼쑤! 신명나는 사물 한마당'에 참여한 청소년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사진제공=경기도문화의전당

경기도립무용단이 재능기부 프로그램인 '얼쑤! 신명나는 사물한마당'을 오는 7월까지 진행한다.

'얼쑤! 신명나는 사물한마당'은 경기도립무용단이 매년 평택시 애향아동복지센터를 찾아 문화 취약계층 청소년을 대상으로 문화적 소양을 확대하기 위해 마련한 재능기부 프로그램이다.

올해로 3년째 이어가고 있는 '얼쑤! 신명나는 사물한마당'은 단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진행되고 있다. 단원들은 청소년들이 부담없이 즐기면서 문화예술을 접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이번 '얼쑤! 신명나는 사물한마당' 프로그램은 지난 3월 첫 수업을 시작으로 수료식이 진행되는 7월17일까지 4개월간 이어진다. 휘모리 장단, 칠채 가락, 육채가락 등 다양한 우리 장단을 응용한 타악기를 배워보는 시간이 마련된다.

도립무용단은 수업 마지막날 수강생들이 연주 시간을 통해 문화예술을 통한 성취감을 느낄 수 있는 시간을 마련했다.

재능기부를 기획한 경기도립무용단 담당자는"2016년부터 평택 애향보육원과의 인연을 이어가고 있다"며 "매년 재능기부 프로그램을 끝마칠 때마다 성장한 수강생들을 통해 강사들 역시 보람을 느끼고 있다"고 전했다.

/박혜림 기자 hama@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