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내일 홈개막전과 함께 '5G 스타디움' 오픈
KT, 내일 홈개막전과 함께 '5G 스타디움' 오픈
  • 이종만
  • 승인 2019.0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IA와 경기 앞서 위즈파크 개관 기념식
VR 드로잉쇼·다양한 뷰어 서비스 제공





프로야구 KT위즈가 29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리는 KIA와의 홈 개막전을 앞두고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이번 개막식에선 위즈 파크가 5G(5세대 이동통신 기술) 스타디움으로 새롭게 변신하는 '5G 스타디움 개관식'도 함께 열린 예정이다.

먼저, 29일 식전 행사의 오프닝 무대로 태권도 시범단인 '태어로즈 영웅단' 450명이 선보이는 태권도 퍼포먼스가 펼쳐진다.

아울러 5G 스타디움에서 팬들이 경험할 수 있는 서비스를 소개하는 VR(가상현실, Virtual Reality) 드로잉 쇼를 시작으로, 5G 스타디움 개관식이 열린다.

2019 시즌 kt wiz의 비상을 기원하고 5G 스타디움 개관을 기념하는 드론 100대의 군무 쇼가 위즈 파크의 밤하늘을 수놓는 모습이 식전 행사의 하이라이트다.

5G 스타디움의 새로운 서비스들은 야구팬들에게 신선한 경험을 선사한다.

먼저, 기존 중계에서 볼 수 없었던 다양한 시점·각도의 화면과 자세한 데이터를 전달하는 'KT 5G 프로야구 Live'가 팬들에게 선보인다.

포지션 뷰, 매트릭스 뷰, 모션 트래킹 등으로 구성된 'KT 5G 프로야구 Live'는 구단 공식 어플리케이션인 '위잽(wizzap)'과 KT 올레tv 모바일에서 이용할 수 있다.

'포지션 뷰'는 위즈 파크 곳곳에 설치된 7대의 카메라에서 촬영된 다양한 시점의 생생한 영상을 라이브로 즐길 수 있고 전광판을 통한 팬 이벤트도 진행한다.

또 야구장 내에 설치된 40대의 카메라를 활용해 홈 플레이트 접전 상황 등의 주요 장면을 270도 각도 내에서 입체적으로 살펴볼 수 있는 '매트릭스 뷰(5G 전용 서비스)'도 팬들의 눈길을 끈다.

FTS(필드 추적 시스템, Field Tracking System)와 PTS(투구 추적 시스템, Pitch Tracking System) 기술을 활용해, 공과 선수의 이동 궤적을 데이터와 그래픽으로 제공하는 '모션 트래킹'은 야구 관전에 도움을 줄 수 있다.

이밖에 KBO 구장 최초로 작년 홈 개막 경기부터 IoT(사물인터넷) 기반의 '미세먼지 측정·저감 서비스'를 시행한 위즈 파크는 서비스를 한 단계 업그레이드했다.

야구장에 설치된 8개의 미세먼지 측정 센서로부터 수집된 공기 질 수치를 공기 지도(Air Map) 형태로 위잽(wizzap)에서 제공하고, 나쁨 예보 시 관중석에 설치된 워터젯의 물 분사, 대형 공조기 가동 등의 저감 활동도 지속 운영된다.

또 경기 관람 환경과 관중·예매 현황, 회원 관리 및 캠페인 등을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대응할 수 있는 통합운영실을 구축, 개막전부터 위즈 파크를 찾는 팬들의 안전하고 쾌적한 관람과 차별화된 팬 서비스를 강화했다.

한편, 개막식에서는 이번 시즌 캐치프레이즈인 '飛上(비상) 2019, 승리의 kt wiz!'를 주제로, 선수단의 땀방울과 각오가 담긴 개막 오프닝 영상이 공개된다.

개막전의 주인공인 kt wiz 선수단은 5G 하이파이브석(익사이팅석) 관람객 30명과 하이파이브를 하며 그라운드에 입장한다.

창단 때부터 이어져온 위즈 파크의 개막전 '무인 시구'가 이번에도 재현된다. 로봇팔 무인 시구다. kt wiz 선수단의 기운을 전달 받은 로봇팔이 포수를 향해 힘차게 공을 던지게 된다.

이와 함께 개막전 응원지정석과 내야지정석에 자리한 1500명의 팬들에게는 응원 도구인 카쥬(입으로 물고 소리를 내는 휘슬 형태의 악기)와 마법사 응원봉이 제공된다.

8회초가 끝난 뒤엔 올 시즌 kt wiz의 새로운 단체 응원을 함께 한다.

/이종만 기자 malema@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