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 여객터미널에서 '알몸' 활보…30대 입건
인천공항, 여객터미널에서 '알몸' 활보…30대 입건
  • 김기성
  • 승인 2019.0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 3층 출국장에서 새벽 시간대에 알몸으로 활보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12일 인천국제공항경찰단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쯤 제2터미널 출국장에서 알몸으로 돌아다닌  30대 남성 A(39)씨를 붙잡아 공연음란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당시에 A씨는 이날 3층 출국장에서 10분가량 알몸으로 돌아다닌 혐의를 받고 있다.

30대 남성이 알몸으로 배회하는 것을 목격한 여행객이 112 신고를 하면서 인천공항경찰단 순찰대가 출동해 A씨를 붙잡았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며칠 전부터 인천공항 내에서 지낸 것으로 확인된다 정신병으로 치료를 받은 전력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경찰 조사에서 횡설수설하는 등 정신질환이 의심되는 증세를 보여 현재는 병원에 입원한 상태"라고 말했다.


/김기성 기자 audisung@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