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택배사업 출범 1주년 기념행사 개최
농협, 택배사업 출범 1주년 기념행사 개최
  • 이종철
  • 승인 2018.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농협중앙회에서 택배사업 출범 1주년 기념행사가 열린 가운데 김병원 회장(사진 왼쪽에서 11번째)이 택배사업 우수 사무소 시상 후 수상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경기농협
28일 농협중앙회에서 택배사업 출범 1주년 기념행사가 열린 가운데 김병원 회장(사진 오른쪽에서 2번째)이 택배사업 유공직원 수상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경기농협
28일 농협중앙회에서 택배사업 출범 1주년 기념행사가 열린 가운데 김병원 회장(사진 가운데)과 김종회 국회의원(오른쪽에서 4번째) 등 참석자들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사진제공=경기농협

농협은 28일 서울 농협중앙회에서 김병원 회장과 김종회 국회의원, 김원석 농업경제대표이사, 농협물류 김문규 대표이사 등 300명이 참석한 가운데 택배사업 출범 1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택배사업 추진 경과보고와 택배사업 우수 사무소·유공자 표창 수여식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농협물류는 지난해 10월16일 한진택배와 전략적 제휴방식으로 농산물 택배서비스를 개시했다. 현재 택배 취급점은 2300개소, 취급물량은 700만건에 달한다.


농협은 20kg 기준 택배비용을 시중 평균 5300원보다 1500원 낮은 3800원으로 대폭 낮췄고, 기존 택배업체의 농촌지역 택배 단가를 낮추도록 유도하는 등 택배사업으로 인한 직·간접적인 효과가 약 1000억원에 달할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농협 택배취급점은 전국 지역 농·축협 지점과 농협주유소, 자재판매장, 농협하나로마트 등 다양하며 산지유통센터, 미곡종합처리장, 지역농협의 공판장에서도 대량으로 택배를 보낼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김병원 회장은 "전국을 누비며 지역 농·축협 대상 사업설명회를 개최하는 등 택배사업 활성화를 위해 전사적인 노력을 다할 것"이라며 "농협택배가 농업인들의 든든한 지원자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종철 기자 jclee@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