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 라오스 댐붕괴 구호기금 전달
부영, 라오스 댐붕괴 구호기금 전달
  • 인천일보
  • 승인 2018.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0805010061.jpeg


 라오스 아따쁘주 세피안 세남노이 수력발전댐 보조댐 붕괴 피해지역에 세계 각지에서 도움의 손길이 이어지있는 가운데 부영그룹도 라오스 수재 피해 지원에 소매를 걷어부쳤다.


 부영은 지난 2일(현지 시각) 라오스 노동복지부 대회의장에서 라오스 수재 구호활동에 써달라며 10만 달러의 성금을 라오스 노동복지부 국가재난예방관리위원회에 기탁했다.


 이와 함께 구호활동에도 적극적인 지원을 펼치기로 했다.


 이번 기탁식엔 김석진 부영라오은행장, 바이캄 캇티야 라오스 노동복지부 차관, 께올라 부영그룹 고문(전 주한라오스 대사) 등이 참석했다.


 앞서 부영은 지난 2009년 라오스 비엔티안에 주택금융을 중심으로 하는 부영라오은행을 설립해 다양한 현지 구호활동을 벌여오고 있다.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