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17경기 만에 승리 쏘다
인천, 17경기 만에 승리 쏘다
  • 이종만
  • 승인 2018.0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준재·문선민 골…서울에 2대 1 승
▲ 22일 오후 인천시 중구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프로축구 인천유나이티드와 FC 서울의 경기. 전반전 골을 넣은 인천유나이티드 남준재가 활을 쏘는 동작의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이날 인천유타이티드는 남준재의 동점골과 문선민의 후반 역전골에 힘입어 FC 서울을 2대 1로 누르고 17경기 만에 승리를 거뒀다. /연합뉴스
지긋지긋한 인천유나이티드의 16경기 무승 행진이 드디어 막을 내렸다.

최근 인천의 지휘봉을 잡은 안데르센은 감독은 K리그 무대 데뷔 후 첫 승리를 거뒀다.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인천유나이티드는 22일 오후 6시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 1 2018' 19라운드 서울과의 홈경기에서 2대 1로 역전승을 거뒀다.

인천은 전반 5분 먼저 골을 내줬지만 전반 12분 남준재가 동점골을 만들며 따라갔고, 후반 42분 문선민이 역전 결승골을 터뜨리며 정규리그 두 번째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인천은 2승 7무 10패(승점 13)를 기록, 꼴찌 탈출의 디딤돌을 놨다.

인천이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 승리를 거둔 것은 지난 3월10일 안방에서 열린 2라운드 전북전 3대 2 승리 이후 17경기 만이다.

인천은 3라운드부터 18라운드까지 무려 16경기를 치르는 동안 한 번도 승리의 기쁨을 맛보지 못했다.

오랫동안 좋지 못한 흐름을 이어가던 인천은 이날 박남춘 구단주(인천시장)가 지켜보는 가운데 선수 모두 한발 더 뛰는 모습을 보이며 서울을 상대로 승리, 분위기 반전을 위한 귀중한 승점 3점을 따냈다.

/이종만 기자 malema@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