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동식 경기도의회 부의장, 어연·한산 산단 폐기물 처리장 '주민 갈등' 봉합 나서
염동식 경기도의회 부의장, 어연·한산 산단 폐기물 처리장 '주민 갈등' 봉합 나서
  • 문완태
  • 승인 2016.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염동식(새누리당·평택시3) 경기도의회 부의장은 최근 어연·한산 산업단지내 폐기물처리장 건립 문제로 촉발된 주민과의 갈등을 해결하기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고 29일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경기도의회 부의장실에서 이재준(더민주·고양시2) 기획재정위원장, 최원용 일자리정책관, 최금식 경기도시공사 사장, 평택시 한연희 부시장, 차동병 폐기물처리장 설치반대 대책위원회 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경기도시공사는 지난 몇차례 간담회에서 소유권 이전등기 완료를 이유로 토지매매 계약해제에 난색을 표했지만 이 자리에서 주민들의 의견을 적극 수용해 아림과의 토지매매계약을 해제하는 절차를 밟겠다고 말했다.

염동식 부의장은 "도민을 위해 결단을 내려준 최금식 경기도시공사 사장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문완태 기자 myt@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