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 새 걸그룹은 4인조 '블랙핑크'…"테디가 프로듀싱"
YG 새 걸그룹은 4인조 '블랙핑크'…"테디가 프로듀싱"
  • 연합뉴스
  • 승인 2016.0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KR20160629067300005_01_i.jpg
▲ /연합뉴스



빅뱅과 투애니원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가 4인조 걸그룹 '블랙핑크'를 선보인다.

YG는 29일 "블랙핑크는 제니, 지수, 리사, 로제로 구성된 4인조 걸그룹"이라며 "평균 연령 만 19세로 4~6년간 훈련받은 실력자들로 구성됐다"고 밝혔다.

블랙핑크는 YG가 투애니원 이후 7년 만에 선보이는 걸그룹이다. 예쁜 색으로 표현되는 핑크에 이와 대조적인 블랙을 더해 '예쁘게만 보지 마라', '보이는 게 다가 아니다'란 반전의 의미를 부여했다.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는 당초 9명 정도의 걸그룹을 기획했으나 네 멤버로 최종 확정하고 이들의 역량을 키우는 데 집중했다는 게 YG의 설명이다.

블랙핑크의 데뷔 앨범 프로듀싱은 투애니원과 빅뱅의 히트곡을 만들어낸 테디가 맡았다. 테디는 데뷔 앨범 전곡의 작사, 작곡, 프로듀싱을 진두지휘했다. 데뷔곡 안무는 해외 유명 안무가 4명에게 의뢰했다고 한다.

멤버들은 3편의 뮤직비디오를 촬영하는 등 데뷔 막바지 준비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