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튠' 모바일 악세사리 시장 강자로
'에이튠' 모바일 악세사리 시장 강자로
  • 남창섭
  • 승인 2015.0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호필름 터치감·화질 업계 최고수준 평가
글로벌 프리미엄 브랜드 '에이튠'의 갤럭시S6 엣지 풀커버 보호필름(사진)이 이슈가 되고 있다.

'에이튠'은 국내외 관련 업계에서 종사했던 뛰어난 인재들이 모여 차별화된 기술을 통해 개발한 우수한 제품을 소비자에게 알리고 싶다는 취지로 만들어진 모바일 악세사리 브랜드다.

미국 애플의 아이폰6와 아이폰6플러스 출시 이후 보호필름과 풀커버 강화유리를 국내에 첫 선을 보이며 프리스비, 케이머그, 넵튠코리아 등 국내 APR 시장 진입을 시작으로 꾸준한 성장을 이루고 있다.

'에이튠'의 대표 방승철 사장은 이같은 성장세에 대하여 미국, 일본 등의 매장과 국내 APR 등 프리미엄 시장에서 인정받은 우수한 상품력을 바탕으로 고객을 위한 서비스와 차별화된 제품 퀄리티를 제공한 것이 상승세의 비결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에이튠'은 다양한 라인업으로 꾸준히 영역을 확장해 나아가고 있으며, 사용자 및 소비자의 입장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최고품질의 제품과 퀄리티로 회사를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각오를 다졌다.

실제로, '에이튠'은 이번 삼성 갤럭시S6엣지의 전·후면 풀커버가 가능한 보호필름을 출시해 뛰어난 터치감과 화질로 동종업계 최고의 평가를 받고 있고, 2015년형 맥북 전신보호필름 등 노트북 전용 제품도 네이버 지식쇼핑 상위에 랭크되어 있다.

테크노마트(강변, 신도림), 일산 라페스타에 전문부착점을 운영 중이며, 통신매장(SK, KT), 하이마트, 교보문고 핫트랙스 외 국내 유수의 백화점과 대형마트에서도 '에이튠' 제품을 만나볼 수 있다.

박영민 국내영업 대표이사는 "프리미엄 모바일 악세사리 시장을 대표하는 브랜드가 되기 위해 항상 노력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뛰어난 제품개발 및 품질향상을 바탕으로 프리미엄 브랜드로서 소비자를 위한 기업이 되기 위하여 모든 역량을 집중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남창섭 기자 csnam@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