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낭만 선율'시민 눈·귀 사로잡아
'낭만 선율'시민 눈·귀 사로잡아
  • 권광수
  • 승인 2013.06.04 00:00
  • 수정 1970.01.01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천토요예술무대
피아니스트 정재형 공연 성료 … 대중가요 탈피·클래식 중심 편성
29일까지 시민회관 야외무대
   
▲ 지난 1일 과천시민회관 야외무대에서 피아니스트'정재형'이 고상지 반도네오니스트 등의 화려한 세션멤버와 함께 관객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사진제공=과천시

과천시민들에게 클래식 연주 등 낭만이 흐르는 밤을 선사하기 위한 '과천토요예술무대'가 지난 1일 개막해 6월 한 달간 이어진다.

오는 29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30분 과천시민회관 야외무대에서에 열리는 토요예술무대는 클래식 연주를 중심으로 프로그램을 재편성해 운영된다.

그동안 시민들의 높아진 예술적 소양에 발맞춘 변화로 대중가요로 일색이 된 여타 음악회와는 차별성을 가지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개막일인 지난 1일 음악, 예능, 콘서트 등에서 뛰어난 역량을 발휘하고 있는 피아니스트 '정재형'이 고상지 반도네오니스트 등의 화려한 세션멤버와 함께 관객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이어 오는 8일엔 드라마 '아일랜드'와 '궁' 등의 OST와 광고음악으로 활약했던 '두번째달'이 출연해 국내 최초로 도입한 애스닉 퓨전 음악을 선보인다.

15일엔 '레오정 with 아이레스'가 출연해 빠르고 거친 리듬의 아르헨티나 탱고 음악을 각각 선사한다.

22일엔 팝의 신성이라고 불리는 노래하는 집시 바이올리니스트 KoN(콘)과 파워풀한 천재 피아니스트 신지호, 실력파 아티스트 조남열 등이 출연해 세련되고 풍요로운 재즈 연주를 들려줄 예정이다.

마지막 날인 29일엔 시적인 피아니스트 '론 브랜튼'이 새롭게 구성된 멤버들과 함께 출연해 관객들을 감미로운 재즈 음악의 세계로 안내하며 마지막 무대를 장식하게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재)과천축제 공연팀(504-0945)으로 문의하면 된다.

/과천=권광수기자kskwon@itimes.co.kr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