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사각지대 종사자 생활안정자금 100만원 지급
안양시 사각지대 종사자 생활안정자금 100만원 지급
  • 이복한
  • 승인 2021.03.03 17:33
  • 수정 2021.03.03 17:33
  • 2021.03.04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안정 자금 지급 계획을 밝히는 최대호 안양시장. /사진제공=안양시
생활안정 자금 지급 계획을 밝히는 최대호 안양시장. /사진제공=안양시

안양시는 코로나19 정부 지원 사각지대에 놓인 업소 종사자 등에게 생활안정 자금을 지급한다고 3일 밝혔다.

시는 20억원 규모의 안양형 생활안정 자금을 마련해 6개 분야 4300여명에게 최대 100만원을 지급할 계획이다.

시내·마을버스와 통학버스 종사자는 30만원, 전세버스 종사자는 100만원, 민간·가정 어린이집에는 50만원∼100만원을 각각 지급한다. 예술인 50만원, 주민자치와 평생교육원 위촉 강사는 100만원을 지급하며 법인택시 종사자에게는 30만원을 준다.

시는 오는 8∼26일 신청을 받아 4월까지 생활안정 자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어렵고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시민들에게 작은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생활안정 자금을 지급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안양=이복한 기자 khan4936@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