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크라우드 펀딩 도입..창업기업 지원
경기도, 크라우드 펀딩 도입..창업기업 지원
  • 황신섭
  • 승인 2021.01.28 17:43
  • 수정 2021.01.28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크라우드 펀딩(수요자가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대중에게 자금을 받는 방식)을 도입해 창업기업을 지원한다고 28일 밝혔다.

창업기업이 온라인 펀딩 플랫폼에 제품을 올리면 이를 선택한 소액 투자자가 자금을 대는 방식이다.

펀딩 대상은 기술을 기반으로 설립한 7년 이내 창업기업이다.

도는 투자자에게 펀딩 대가로 지분을 주는 ‘증권형’30개사, 해당 기업의 제품을 제공하는 ‘후원형’20개사를 뽑아 지원한다.

이어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등록 중개수수료, 동영상∙펀딩 페이지 제작비, 광고비를 준다. 최대 지원금은 500만원∼1000원이다.

도는 펀딩 성공을 돕는 투자 교육과 일대일 컨설팅∙멘토링도 제공한다.

특히 증권형에 참여한 30개사 중 펀딩 실적이 우수한 15개사에는 최대 5000만원가량의 사업화 자금도 지원할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많은 창업기업이 자금 조달이 어려워 대출에 의존한다. 실패하면 신용불량자가 돼 다시 창업하기 어렵다”며 “이런 부작용을 줄이고자 크라우드 펀딩을 도입했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19 상황에서 기업이 발품을 팔지 않고도 온라인으로 자신의 아이템을 알릴 수 있다. 잠재 고객 확보도 가능하다”면서 “우수한 아이템을 보유한 창업기업이 성공할 수 있게끔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자세한 내용은 조만간 경기스타트업플랫폼(www.gsp.or.kr)에 공고한다.

/황신섭 기자 hss@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