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박물관, 학술총서 '우리 역사 속의 디아스포라와 경계인' 발간
경기도박물관, 학술총서 '우리 역사 속의 디아스포라와 경계인' 발간
  • 박혜림
  • 승인 2021.01.19 18:28
  • 수정 2021.01.20 09:32
  • 2021.01.20 14면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11편으로 이주민 역사 통해 정책 등 모색
/경기도박물관

경기도박물관이 경기인천 학술총서 '우리 역사 속의 디아스포라와 경계인'을 발간했다.

'우리 역사 속의 디아스포라와 경계인'은 2019년 5월23일에 한국역사연구회와 인천문화유산센터가 공동으로 개최한 학술심포지움 '역사 속의 디아스포라와 경계인'에서 발표한 글을 모은 것이다.

이번 발간서는 우리 역사에서 각 시기별로 다양한 형태로 존재했던 디아스포라와 경계인의 다중 정체성을 포착하고 우리 사회의 다문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정책 방향을 모색하는 한편, 한국사의 연구 시각을 새롭게 성찰하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기획됐다. 또 이미 다문화 사회로 진입한 우리 사회의 현실 속에서 모국(母國)과 한국 사이를 오가는 '경계인'들의 다중 정체성을 정확히 이해하고 존중할 때 국제 네트워크도 확장 가능하다는 문제 인식을 바탕으로 제작됐다. 총 11편의 주제를 정해 우리 역사 속의 디아스포라와 경계인 문제를 다각도로 짚어내고 있다.

이영호 인하대 명예교수의 '근대 인천의 디아스포라와 경계인'을 비롯해 ▲4~6세기 백제에서의 중국계 이주민의 정착과 활동(장미애 가톨릭대 교수) ▲이나사·마도의 행적과 경계인의 삶(위가야 성균관대박물관 학예사) ▲13세기 여몽 경계지대에서의 삼별초 세력에 대한 고찰(오기승 중앙대 교수) ▲고려인 이백우의 몽골(원)에서의 활동과 그의 가문에 대한 고찰(김진곤 관동대 교수) ▲조선전기 향화 여진인의 활동과 경계인의 삶(이규철 한국외대 교수) ▲원-명교체기 고창 설씨·서총 명씨의 한반도 이주와 후손들의 동향(안선규 한신대박물관 연구원) ▲반일과 친일의 시점에서 본 1930년대 중반 오사카 재일조선인의 일상적 삶(김인덕 청암대 교수) ▲1937년 극동지역 한인 강제이주 결정과 집행, 그리고 강제이주의 신화(홍웅호 동국대 연구교수)▲냉전시기 한국 사회의 화교 차별과 경계인으로서의 화교의 삶(이상록 국사편찬위원회 편사연구관) ▲기지의 확장과 생활의 경계 : 경기북부·인천의 미군기지와 지역사회관계의 의미(금보운 고려대 민족문화연구원) 등 다양한 주제로 구성돼 있다.

경기도박물관 관계자는 “경기인천 학술총서로 간행된 '우리 역사 속 디아스포라와 경계인' 발간으로 국민 국가라는 울타리에 갇혀 있었던 20세기 역사학을 비판적으로 성찰하고 21세기 한국사 연구의 연구 시각을 새롭게 성찰하는 계기를 마련하는 데 일조할 수 있는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편, 경기문화재단과 인천문화재단, 한국역사연구회는 2018년부터 경기·인천 지역 나아가 한국 역사 전체를 체계적으로 연구하기 위해 매년 공동 학술대회를 개최하고 그 성과를 학술서로 간행하고 있다.

/박혜림 기자 hama@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21-01-20 17:21:00
주권,자격,학벌없는 서울대.추종세력 지속청산!

http://blog.daum.net/macmaca/733



http://blog.daum.net/macmaca/2967

윤진한 2021-01-20 17:20:15
동아시아의 정신적 지주로 자리잡아온 유교전통.

해방후 유교국 조선.대한제국 최고대학 지위는 성균관대로 계승,제사(석전)는 성균관으로 분리.최고제사장 지위는 황사손(이원)이 승계.한국의 Royal대는 성균관대. 세계사 반영시 교황 윤허 서강대도 성대 다음 국제관습법상 학벌이 높고 좋은 예우 Royal대학.경성제대 후신 서울대는 한국영토에 주권.자격.학벌 없음.일본항복후 한국에 주권없었음.현행헌법 임시정부 반영,을사조약.한일병합무효(그리고 대일선전포고)임.국사성균관자격 Royal성균관대(조선.대한제국 유일무이 최고교육기관 성균관승계,한국 最古.最高대).Royal서강대(세계사반영,교황윤허,성대다음예우)는 일류,명문.주권,자격,학벌없이 대중언론항거해온 패전국奴隸.賤民불교Monkey서울대.주권,자격,학벌없는 서울대

윤진한 2021-01-20 17:19:32
성균관대로 복구. 강점기에 세계종교 유교국일원 한국유교[하느님(天), 공자나라]를 종교로 불인정.최근 다시 주권.자격.학벌없는 일제 강점기 잔재 패전국 奴隸.賤民,불교 Monkey서울대와 그 하인.奴卑들이 한국 최고대학 성균관대에 대중언론에서 항거해온 습관으로 유교에도 도전중. 중국의 문화대혁명이후, 세계종교 유교가 위기를 겪고 있지만, 교과서자격은 유효하므로 한국사와 세계사를 연계하여 세계종교 유교, 가톨릭의 유구한 역사를 계승하고, 세계 최초의 대학인 한나라 태학[그 이후의 국자감, 원.명.청의 국자감은 베이징대로 계승됨], 볼로냐.파리대학의 교과서 자격을 이어가면서, 교황성하 윤허의 서강대와 2인삼각체제로 정사인 한국사와 세계사를 연계하고자 함.

한국사와 세계사의 연계가 옳음.한나라이후 세계종교로 동

윤진한 2021-01-20 17:18:44
Royal성균관대(한국최고대)와 서강대(성대다음)는 일류. 국가주권.자격.학벌없이 임시정부요인 개인설립 국민대,신흥대(경희대),인하대(공대)도 해방당시상징성.인하대보다 주권없이 대중언론.입시계에서 저항해온 奴隸.賤民(임시정부헌법반영)왜구 서울대와 奴卑.下人 연세대,고려대...왜구 동국대.부산대.경북대.전남대,전북대,시립대 및 이를 극복하지못해온 대학들은 門閥탐색.재산형성이 옳음.미군정때 조선성명복구령 한국은 5,000만이 행정법.관습법상 유교도임.



필자의 견해를 밝혀봅니다. 헌법이나 국제법,역사적 정론을 따르면 옳은 사회가 될것입니다

헌법(대한민국 임시정부 반영중)중심으로 해야함. 패전국 불교Monkey일본이 강점기에,유일무이 최고교육기관 성균관(해방후 성균관대로 복구)격하,폐지.해방후 성균관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