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서예가협 '문자, 서화동원전' 개최
인천시서예가협 '문자, 서화동원전' 개최
  • 장지혜
  • 승인 2020.10.22 17:32
  • 2020.10.23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대표작가·회원 작품 100점 선보여
▲ 최원복 작 ‘숙경’.
▲ 임희숙 작 ‘대숲넘어 부는 바람’.
인천시서예가협회가 주최한 '문자, 서화동원전'이 지난22일 인천문화예술회관 대전시실에서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인천은 국립세계문자박물관의 개관을 앞두고 있을 뿐 아니라 한국의 근대 서화계를 대표하는 검여 유희강, 동정 박세림 선생 등 자타가 공인하는 유명 작가들이 많은 도시다.

인천시서예가협회에서는 한국을 대표하는 서화단체인 한국서예정예작가협회 회원과 인천 대표작가 등의 작품 100점을 초대해 지난 17~22일까지 전시를 열었다.

/장지혜 기자 jjh@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