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돌아온 배구여제 김연경, '집사부일체'서 피구 한판
돌아온 배구여제 김연경, '집사부일체'서 피구 한판
  • 조혁신
  • 승인 2020.06.07 11:57
  • 수정 2020.06.07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BS 제공]

11년 만에 흥국생명으로 복귀한 여자 배구의 세계적인 거포 김연경(32)이 SBS TV '집사부일체' 멤버들과 피구 대결을 펼친다.

SBS는 7일 오후 6시 25분 '집사부일체'에서 멤버들이 김연경을 포함한 배구 간판스타들과 팀을 이뤄 5 대 5 피구 경기를 하는 모습이 공개된다고 예고했다.

김연경과 김수지, 양효진, 김희진, 고예림 선수는 애니메이션에서나 나올 법한 '오복성 패스', '만리장성 기술' 등 현란한 기술들을 선보인다.

김연경은 또 이날 방송에서 국내 복귀에 대한 속마음을 밝힌다.

국내 복귀설이 언론에 보도되기 전 진행된 녹화에서 그는 '국내 복귀에 대한 생각이 있냐'는 신성록의 질문에 솔직한 생각을 털어놨다.

김연경은 최근 흥국생명 구단과 연봉 3억5000만 원만 받는 조건에 복귀를 결정했다. 그는 그동안 열심히 뛴 후배들을 위해 연봉을 양보하고 싶다는 뜻을 구단에 전했다. 이와 관련해 누리꾼들은 '김연경이 후배들을 생각해 연봉을 대폭 삭감했다며 인성도 월드 클래스'라는 등 칭찬하고 있다.

/조혁신 기자 mrpe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