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천재타자·슈퍼루키, 꿈나무 돕기 '플레이볼'
천재타자·슈퍼루키, 꿈나무 돕기 '플레이볼'
  • 이종만
  • 승인 2020.05.28 20:40
  • 2020.05.29 경기판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 위즈 - KTH 사회공헌·마케팅협약
강백호 1홈런·소형준 1승당 후원금
베스트원·멘토리 야구단 기금 조성
▲ 28일 수원KT위즈파크에서 KT 위즈 강백호(왼쪽), 소형준이 후원하는 유소년 야구단 대표 학생들과 비대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KT 위즈

프로야구 KT 위즈가 KTH(대표이사 이필재)와 28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공동 사회공헌 및 마케팅 협약을 체결했다. KTH는 디지털 홈쇼핑 채널인 'K쇼핑'을 운영하는 KT 계열사다.

양 기관은 2017년부터 KT 위즈 선수의 시즌 기록과 연계, 사회 취약계층에 대한 후원금을 조성하는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해왔다.

2017년에는 마무리 투수 김재윤이 기록한 세이브 기록으로, 2018년~2019년에는 매칭 선수를 2명으로 확대하면서 황재균과 강백호의 시즌 홈런 기록으로 기금을 적립해 야구용품과 활동 비용을 지원한 바 있다.

올해는 3년 연속으로 참여하는 강백호가 시즌 홈런 1개당 20만원, 올 시즌 KT 위즈에 합류한 신인 투수 소형준이 시즌 1승당 30만원을 후원금으로 적립하게 된다.

적립된 기금은 장애 아동과 비장애 아동이 함께 활동하는 '베스트원 야구단'과 다문화, 탈북민 등 배려계층 가정의 아동으로 구성된 '멘토리 야구단'을 후원하는 데 사용된다.

소형준은 “데뷔 시즌부터 뜻깊은 행사에 참여할 수 있어서 영광”이라며 “기부에 많은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마운드 위에서 혼신의 피칭을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번 협약은 코로나19 상황임을 고려해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됐다. 후원 유소년 야구단의 대표 선수들이 KT 위즈와 강백호, 소형준을 응원하는 영상이 위즈 파크 전광판에 상영됐고, 전광판에 노출된 유소년 선수들의 사진을 배경으로 강백호와 소형준이 포즈를 취했다.

/이종만 기자 malema@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