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갤럭시노트 20플러스, 1억+ 화소 카메라에 자동초점 향상"
"갤럭시노트 20플러스, 1억+ 화소 카메라에 자동초점 향상"
  • 연합뉴스
  • 승인 2020.05.20 10:31
  • 수정 2020.05.20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매체 "스페이스줌 적용은 불확실…배터리 효율 개선"

 

▲ [삼성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삼성전자의 주력 스마트폰인 갤럭시노트 차기작에 1억 화소 카메라가 탑재될 수 있다는 외국 언론의 예상이 제기됐다.

 

20일 해외 IT매체 샘모바일에 따르면 올해 하반기 출시될 것으로 알려진 갤럭시노트 20시리즈 중 플러스 모델에 1억800만 화소 카메라가 탑재될 것으로 예상된다.

예상이 적중하면 1억대 화소 카메라가 적용되는 첫 갤럭시노트 시리즈 모델이 되며, 삼성은 앞서 선보인 갤럭시 S20 울트라와 함께 카메라 혁신을 핵심 경쟁력으로 갖춘 제품군을 하나 더 보유하게 된다.

갤럭시노트 20 플러스의 카메라는 갤럭시 S20 울트라보다 자동초점 기능이 향상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다만, 갤럭시 S20 울트라가 선보인 스페이스줌 기능이 갤럭시노트에도 적용될지 여부는 불확실하다고 샘모바일은 전했다.

갤럭시 S20 울트라의 스페이스줌 기능은 1억800만 화소의 센서가 아니라 4천800만 화소의 별도 망원 센서를 활용하는데, 이 망원 센서가 갤럭시노트에 탑재될지는 알 수 없다는 것이다.

배터리 용량은 전작인 갤럭시노트 10 플러스(4천300mAh)보다 소폭 커진 4천500mAh가 될 것으로 전망했다.

갤럭시 S20 울트라의 배터리 용량이 5천mAh인 데 비해 용량이 작은 데 대해서는 S펜 수납공간을 확보하기 위한 선택일 것이라고 분석했다.

그럼에도 칩셋과 디스플레이 성능 개선을 통한 효율성 향상으로 배터리 사용 시간은 전작보다 크게 늘어날 수 있다고 샘모바일은 덧붙였다. 갤럭시노트 20 기본 모델의 배터리 용량은 4천mAh로 예상됐다.

샘모바일은 이번 갤럭시노트 시리즈 라인업에 대해서는 갤럭시 S20과 같은 울트라 모델은 없고, 기본 모델과 플러스 모델로 출시될 것으로 관측했다.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