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성남시 지역화폐 10% 특별할인 12일만에 100억 돌파
성남시 지역화폐 10% 특별할인 12일만에 100억 돌파
  • 이동희
  • 승인 2020.05.13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성남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 판매 안내문./제공=성남시

성남시는 ‘지역 화폐 10% 특별할인’ 12일 만에 판매액이 100억원을 넘어섰다고 13일 밝혔다.

시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지난 1일부터 8월31일까지 4개월간 지역 화폐인 ‘성남사랑상품권'의 할인율을 6%에서 10%로 확대한다.

앞서 시는 2015년 추석 연휴 때 지역 화폐 할인율을 10%로 늘렸었다.

월 구매 한도는 50만원이다.

시가 지난 1일부터 12일까지 성남사랑상품권 판매량을 집계한 결과 지류(종이) 상품권 57억5500만원, 모바일 상품권 42억5100만원 등 모두 100억600만원 상당이 팔렸다.

지류 상품권의 경우 노동절 연휴 이후인 지난 4일부터, 모바일 상품권은 지난 1일부터 특별할인 판매에 들어갔다.

시 관계자는 “지류 상품권 판매처를 NH농협은행에서 신협, 새마을금고까지 확대하고 재난기본소득 지급으로 지역 화폐 가맹점이 늘어난 점도 특별할인 판매가 성과를 거두는 데 도움이 된 것으로 분석된다”고 했다.

시는 특별할인 기간 지류 상품권 500억원, 모바일 상품권 500억원 등 모두 1000억원 규모의 상품권을 발행할 계획이며 현 추세가 이어지면 기간 내에 완판될 것으로 예상했다.

시는 10% 특별할인을 위한 예산 121억원을 추경을 통해 확보했다.

100억원은 10% 할인 지원에 사용되며 21억원은 지류형 상품권 제작비와 금융기관 수수료, 모바일 상품권 플랫폼 운영 수수료 등에 쓰인다.

/성남=이동희 기자 dhl@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