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국민 10명 중 8명, 'n번방' 가입자 신상공개 찬성
국민 10명 중 8명, 'n번방' 가입자 신상공개 찬성
  • 조혁신
  • 승인 2020.03.25 11:37
  • 수정 2020.03.25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 성착취 동영상을 텔레그램에 올린 혐의로 경찰에 붙잡힌 피의자 조주빈 사건과 관련해 n번방 가입자 전원의 신상공개하는 데 찬성 여론이 82.0%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오마이뉴스와 리얼미터의 여론조사에 따르면 응답자 중 n번방 가입자 전원의 신상공개 찬성 82.0% vs 반대 11.0%으로 조사됐다.

성별로 여성의 87.0%, 남성의 76.9%가 찬성한다고 답해 남녀간 10.1%p 차이 났다.

 

/조혁신 기자 mrpe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