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여운? 불결한?…당신에게 '쥐'란
귀여운? 불결한?…당신에게 '쥐'란
  • 홍성용
  • 승인 2020.0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19일까지 이천시립월전미술관 '띠그림전 쥐' '비장의 명화' 선보여
▲ '띠그림전 쥐' 전시작 유민석의 '제리에게 비밀이 생겼어'. /사진제공=이천시립월전미술관


이천시립월전미술관은 19일부터 4월19일까지 2020년을 여는 첫 번째 기획전 '2020 띠그림전 쥐'와 특별전 '비장(秘藏)의 명화'를 선보인다.

'띠그림전 쥐'는 장우성, 김상철, 박방영, 김정란, 유민석, 박경묵, 김민지 총 7명의 작품 60여점을 이천시립월전미술관 전시실 1, 2에 나눠 전시한다.
특별전 '비장의 명화전'은 전시실 3, 4, 5에서 개인 및 다른기관이 소장하고 있는 월전 장우성의 작품 22점을 소개한다.

쥐는 미키마우스(Mickey Mouse)나 제리(Jerry)처럼 만화, 애니메이션 등을 통해 캐릭터로 변형된 경우를 제외하고 본격적인 미술품에서는 찾아보기 쉽지 않다. 미술에서 제재의 폭이 이전의 어느 때보다 넓어졌음에도 그 인기가 낮은 셈으로 그 이유는 비위생적이고, 병균을 옮기며, 물건을 갉아먹고, 음식을 훔치는 속성 등 과거부터 이어져 온 부정적인 면이 영향을 준 것이다.

그러나 '띠그림전 쥐' 전시 참여 작가들은 캐릭터의 귀여운 모습 혹은 다산, 풍요로움, 영민함의 상징에 초점을 맞춰 쥐를 다루기도 하고, 인간사회의 어두운 면을 풍자하기 위해 그 부정적인 부분을 비유적으로 부각시키면서 우리 미술의 지평을 넓혔다. 특별전 '비장의 명화전'은 그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월전 장우성의 작품들을 발굴해 그의 후반기 예술세계를 보여준다.

/이천=홍성용 기자 syh224@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