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남양주시, 덴마크 기업유치와 본격적인 교류 속도
남양주시, 덴마크 기업유치와 본격적인 교류 속도
  • 김태호
  • 승인 2020.02.16 13:48
  • 수정 2020.02.16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왼쪽)과 덴마크 대사관 관계자와 사업 교류를  악수를 나누고 있다./사진제공=남양주시

 남양주시는 왕숙신도시 내 판교 테크노밸리 2배 규모(140만㎡)의 첨단산업단지에 IT, 바이오·메티컬 센터 등 해외투자기업 유치에 속도를 내고 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지난 14일 주한 덴마크대사관을 방문, 아이너 옌센(Einar Jensen) 덴마크대사와 마틴 혹서(Martin Rune Hoxer) 이노베이션 센터장과 만남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조광한 시장은 경제중심 자족도시의 성장 동력이 될 왕숙 신도시의 산업 발전 전략을 설명했다.

 조 시장은 아이너 옌센 대사에게 "왕숙신도시는 농생명, 바이오 메디컬, 정밀 화학을 중심으로 한 혁신성장 클러스터를 조성할 계획으로 편리한 교통, 저렴한 분양가, 쾌적한 주거환경의 장점과 파격적인 세제 혜택을 제공해 덴마크 기업들에게 좋은 비즈니스 기회를 드리고 싶다"고 제안했다.

 아이너 옌센 주한 덴마크대사는 "한국시장 진출을 원하는 덴마크 기업과 기관들에게 왕숙 신도시가 많이 알려지도록 노력하고 남양주시와 덴마크와의 교류에 덴마크대사관이 가교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이 자리에서 조시장과 아이너 옌센 대사는 왕숙 신도시 내의 해외기업 유치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 덴마크 오르후스 농생명 연구소와 남양주농업기술센터 간의 농업교류와 남양주시와 덴마크 도시 간 연구 프로그램 개발도 추진된다. 

 시는 남양주시와 덴마크 도시 간 교류협력사업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고 향후 추진을 위해 덴마크 대사관 및 이노베이션 센터와 협업하기로 했다. 

 조 시장은 2020년 첫 시작과 동시에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장, 김상철 한글과 컴퓨터 회장과 차례로 만남을 가진 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유망기술기업 투자 유치기관인 본투글로벌센터와 포괄적 협력 관계를 구축, 왕숙신도시를 경제중심 자족도시로 조성에 노력하고 있다.

 

/남양주=김태호 기자 thkim@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