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영상위원회, 디아스포라영화제 수익금 유엔난민기구 기부
인천영상위원회, 디아스포라영화제 수익금 유엔난민기구 기부
  • 여승철
  • 승인 2019.1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임순례 인천영상위원회 운영위원장(사진 왼쪽)이 제임스 린치 유엔난민기구 한국대표부 대표를 만나 디아스포라 영화제 수익금을 기부하고 후원증서를 전달받았다. /사진제공=인천영상위원회


인천영상위원회는 디아스포라영화제 수익금 전액을 유엔난민기구에 기부했다. 전달된 후원금은 영화제 취지에 맞춰 국제 난민 보호와 구호 활동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번 후원금은 인천영상위원회가 주관하는 디아스포라영화제를 통해 발생한 수익금이다. 디아스포라영화제는 '디아스포라'를 주제로 한 아시아 유일의 영화제이자 인천을 대표하는 영화제로, 수많은 차별과 편견에 둘러싸인 소수자들의 이야기에 주목하며 영화를 통한 공존과 화합을 추구하고 있다. 2019년에는 ▲2018년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수상 ▲제7회 디아스포라영화제 기념품 판매 ▲청소년 미디어 교육 등을 통해 총 269만7142원의 수익금을 창출했다.

임순례 인천영상위원회 운영위원장은 제임스 린치 유엔난민기구 한국대표부 대표를 만나 수익금 전액을 기부하고 후원증서를 전달받았다. 임순례 운영위원장은 "연말을 맞아 전세계에 흩어져있는 디아스포라 난민들에게 따뜻한 손길을 더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디아스포라영화제와 유엔난민기구는 영화제 체험 부스 운영, 청소년 미디어 교육 프로그램 진행 등의 활동을 함께하며 깊은 연을 맺어왔다. 다가오는 2020년에도 긴밀한 협력관계를 이어나갈 방침이다.

제8회 디아스포라영화제는 오는 5월 22일~26일 5일동안 인천 중구 아트플랫폼 일대에서 개최된다.

이와 함께 2018년 신설한 비경쟁부분 공모를 국내뿐 아니라 해외까지 확대하여 2월9일까지 출품품을 접수를 할 예정이다.

이주, 이동, 분산, 이산을 뜻하는 디아스포라를 주제 및 소재로 한 작품, 인종, 국적 등의 이슈를 디아스포라의 관점에서 다룬 작품 등을 대상으로 하며 장르에는 제한이 없다. 접수 방법은 디아스포라영화제 공식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출품신청서를 다운로드해 작성 후 상영본의 온라인 링크와 함께 영화제 공식 이메일(diasporaff@gmail.com)로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디아스포라영화제 공식 홈페이지(www.diaff.org)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여승철 기자 yeopo99@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