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안전 해양활동 지원…'바다갈라짐' 안내책자 배포
해수부 안전 해양활동 지원…'바다갈라짐' 안내책자 배포
  • 김칭우
  • 승인 2019.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수산부 국립해양조사원은 국민의 안전한 해양활동 지원을 위해 2020년 바다갈라짐 안내길잡이 '바다 위를 걷다' 책자를 발간해 무료 배포한다고 25일 밝혔다.

바다갈라짐이란 주변보다 수심이 얕은 지형이 저조시 해수면 위로 드러나 육지와 섬 또는 섬과 섬 사이가 갈라지는 현상이다. 일반적으로 서·남해안 지역과 같이 조차가 큰 곳에서 발생한다.

2020년 바다갈라짐 예보지역은 총 14개이며 예보정보는 누리집( www.khoa.go.kr), ARS, 안내책자를 통해 서비스할 예정이다.

인천지역에서는 실미도, 선재도, 소야도, 경기지역에서는 제부도가 이에 해당된다.
바다갈라짐 안내책자는 지역별 예보시간뿐 아니라 주변 교통 및 관광 정보를 포함하고 있어 국민들에게 다양한 해양에 관한 관광정보를 제공한다.

또 31일까지 국립해양조사원 블로그(http://blog.naver.com/ocean_khoa)에서 접수를 받아 2020년 바다갈라짐 안내책자를 250부 한정 선착순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홍래형 국립해양조사원장은 "국민들이 바다갈라짐 명소에서 다양한 체험과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바다갈라짐 예보정보를 제공하여 안전한 해양활동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김칭우 기자 chingw@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