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A, 중국건설사와 골든하버 개발 양해각서 체결
IPA, 중국건설사와 골든하버 개발 양해각서 체결
  • 김칭우
  • 승인 2019.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항만공사는 23일 오전 공사 대회의실에서 요령신양방지산개발유한공사와 인천항 골든하버 복합지원용지 개발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요령신양방지산개발유한공사는 중국 심양의 SR국제신성타운(주상복합 약 6000세대, 국제학교, 종합병원 및 복합쇼핑몰 등)의 시행 및 완공 경험을 지닌 중국개발회사로 골든하버 복합지원용지 개발 사업을 위해 중국의 유명 금융기관 및 중국건축공정총공사와도 협의를 진행 중에 있다.

공사는 앞으로 양해각서 체결을 희망하는 투자기업 및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동일한 수준의 양해각서를 체결함으로써 골든하버의 성공적인 개발을 위해 유력 투자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계획이다.

홍경선 인천항만공사 사장 직무대행은 "유력 투자기업과의 양해각서 체결 등 적극적인 유치활동을 펼쳐 내년을 골든하버 개발 원년으로 삼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칭우 기자 chingw@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