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픔에 잠긴 故 구하라 빈소
슬픔에 잠긴 故 구하라 빈소
  • 이성철
  • 승인 2019.11.25 17:33
  • 수정 2019.11.25 17:5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제(24일) 숨진 채로 발견된 가수 고(故) 구하라의 빈소가 25일 오후 서울 강남 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돼 있다. 이곳은 팬들을 위한 빈소로 가족과 지인을 위한 빈소는 다른 병원에 마련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공동취재단
어제(24일) 숨진 채로 발견된 가수 고(故) 구하라의 빈소가 25일 오후 서울 강남 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돼 있다. 이곳은 팬들을 위한 빈소로 가족과 지인을 위한 빈소는 다른 병원에 마련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공동취재단
어제(24일) 숨진 채로 발견된 가수 고(故) 구하라의 빈소가 25일 오후 서울 강남 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돼 있다. 이곳은 팬들을 위한 빈소로 가족과 지인을 위한 빈소는 다른 병원에 마련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공동취재단
어제(24일) 숨진 채로 발견된 가수 고(故) 구하라의 빈소가 25일 오후 서울 강남 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돼 있다. 이곳은 팬들을 위한 빈소로 가족과 지인을 위한 빈소는 다른 병원에 마련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공동취재단
어제(24일) 숨진 채로 발견된 가수 고(故) 구하라의 빈소가 25일 오후 서울 강남 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돼 있다. 이곳은 팬들을 위한 빈소로 가족과 지인을 위한 빈소는 다른 병원에 마련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공동취재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용 2019-11-25 19:42:16
국정농단 박근혜는 죽지도 않고 잘 사는데 왜 그깟 악플 때문에 자살을 하나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