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일보 찾은 부광여고 학생들, 오늘은 내가 '기자'
인천일보 찾은 부광여고 학생들, 오늘은 내가 '기자'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19.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광여자고등학교(교장 장인선) 재학생 14명은 11월 15일 인천일보 본사를 방문해 기자 직업과 신문·방송 제작 과정을 체험했다.

이날 박성희, 황경순 교사의 인솔로 자율 진로체험 활동을 위해 인천일보를 방문한 학생들은 편집국과 방송국 등 신문사 내부를 둘러보며 △'취재기자 체험(신문의 역할과 기능)' △'방송기자 체험(방송국 체험 및 견학)' △'편집기자 체험(기사 작성 및 신문 편집)' 등을 통해 신문을 읽는 방법과 기사 분석 및 작성, 방송 시설 견학, 방송기사 리딩, 앵커 체험, 사진 촬영 등을 체험했다. 

학생들은 '취재기자 체험' 시간에 신문 제호와 발행일자, 제목, 기사, 사진, 바이라인 등 신문의 기본요소에 대해 배웠다. 또한 신문이 만들어지는 과정과 기자의 하루, 취재방법 및 취재 대상자 선정, 취재 시 유의점, 취재 에피소드 등 여러모로 기자의 모습을 살폈다.

'방송기자 체험'에서는 인천일보 본사 1층의 '인천일보TV 방송국' 견학과 체험 시간을 가졌다. 영상 스튜디오, 조정실, 분장실 등을 둘러본 학생들은 뉴스데스크 세트와 크로마키 세트에서 당일 인천일보TV 유튜브 채널을 통해 송출한 프로그램 '100초 브리핑'의 대본 리딩과 '시사쇼' 앵커 체험, 영상장비 조작법을 영상취재기자와 방송PD에게 직접 배우는 시간을 가졌다.

이후 '편집기자 체험' 시간에는 직접 신문 1면을 제작하는 과정을 강의실 대형 모니터를 통해 보며 체험했다. 앞서 배운 기사 제목 달기와 일일 기자체험 현장 사진 설명 작성을 하며 학생들과 함께 만든 특별한 신문 1면을 완성한 후 온라인기사 송출 시연을 통해 기사가 독자에게 전달되는 다양한 과정을 경험했다.

한편, 인천일보는 평소 언론인을 꿈꾸고 신문과 글쓰기에 관심있는 인천지역 학생들의 진로체험 활동에 기여하고 지역언론사·학교·사회간 유기적 연계와 미디어 교육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참가한 학생]
황예지, 김윤서, 유지혜, 임지현, 강수빈, 임민희, 이서하, 장소영, 박한별, 서민주, 이은솔, 노예린, 김보현, 이환희
 

/디지털뉴스부 digital@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