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文 정부의 사회적경제 정책 발 맞춰, 지역기반 협치구조·지원체계 구축을"

김인선 靑 일자리위원회 사회경제전문위원장 당부

2017년 11월 17일 00:05 금요일
지역기반의 협치구조와 통합지원체계를 통해 인천의 새로운 사회적경제 모델을 만들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청와대 김인선 일자리위원회 사회경제전문위원장은 16일 인천에서 열린 '문재인정부의 사회적경제정책과 네트워크 활성화 토론회'에서 정부의 사회적경제 정책 방향을 소개하며 이 같이 주장하고 인천 지역사회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김 위원장은 이번 정부 정책은 과거 정부주도적이고 개별기업지원 중심 방식에서 벗어나 지자체와 민간의 역할 강화, 인프라 확충에 핵심을 두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현 정부는 지속가능한 생태계 조성을 위해 금융 접근성 제고와 기업 판로확대, 사회적경제 교육 강화, 청년창업 공모 확대 전략을 세워두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소셜벤처와 신재생에너지, 도시재생, 사회서비스, 문화예술, 프랜차이즈 등의 유망분야 진출 확대를 통해 사회적 경제를 신속하게 확산시킬 계획이라면서 이를 실현해나가는 방식이 바로 지역이 풀어가야 할 과제라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그는 "지자체와 민간이 당사자별 연대조직과 민관정책 협의회를 만들어 새로운 사회적경제의 주체가 돼야 한다"고 말했다.

/신나영 기자 creamyn@incheonilbo.com
<저작권자 ⓒ 인천일보 (http://www.incheonilb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인천일보